국토부, 캠퍼스 혁신파크 공모…혁신 스타트업 대학 찾는다

4월 1일부터 5월 4일까지 신청서 접수…6월 초 최종 2개 대학 선정

정계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3/30 [14:38]

국토부, 캠퍼스 혁신파크 공모…혁신 스타트업 대학 찾는다

4월 1일부터 5월 4일까지 신청서 접수…6월 초 최종 2개 대학 선정

정계용 기자 | 입력 : 2022/03/30 [14:38]

국토교통부는 혁신 스타트업 육성을 통해 대학을 지역성장의 거점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2022년 캠퍼스 혁신파크 공모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은 입지가 좋은 대학의 유휴 부지를 도시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고, 각종 기업시설 및 창업지원시설, 주거 및 문화시설을 설치하고, 정부의 다양한 기업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대학을 지역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9년 5월 정부의 '캠퍼스 혁신파크'에서 총 5개 대학(강원대, 한남대, 한양대 에리카, 경북대, 전남대)을 사업 대상으로 선정하였으며,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착공 등 개발절차가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정부는 현재 추진 중인 사업이 지역의 혁신 거점으로 조성되고 있으며, 사업 확대를 통해 성과를 확산하고자 올해 공모를 통해 2개 대학을 추가 선정하고자 한다.

 

공모 신청대상은 기존 공모와 동일하게 대학 및 산업대학이며, 사업부지 면적은 최소 1만㎡ 이상이고, 개발사업에 전문성을 갖춘 공공기관과 공동 사업시행이 가능해야 하는 등 공모 신청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평가지표는 도시첨단산업단지로의 개발 타당성(35점), 대학의 사업추진역량과 의지(30점), 기업유치 및 기업지원 기관의 참여 가능성(25점), 지자체의 행·재정적 사업지원 의지(10점) 등 4개로 구성된다.

 

올해에는 사업의 조기 추진을 위해 ‘산업단지로의 개발타당성’ 평가 배점을 강화하고, 지역균형발전 측면을 고려하여 수도권, 세종을 제외한 13개 시도에 대해 균형발전가점을 부여한다.

 

공모 접수는 4월 1일(금)부터 5월 4일(수)까지 총 34일간 진행되며, 각 부처에서 추천한 분야별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서면평가, 현장실사, 종합평가를 거쳐 6월 초에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정부는 “캠퍼스 혁신파크는 입지가 좋은 도심 내 기업공간을 창업기업과 혁신기업에 장기간 저렴하게 제공함으로써, 최근 경제의 신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스타트업 열풍을 확산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번 공모를 통해 지역의 우수대학을 발굴해 성공모델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며, 앞으로도 지역 곳곳에 대학을 거점으로 하는 스타트업 중심의 혁신성장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규제완화, 기존사업 연계 등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