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대 부산광역시 재향경우회, 회장 최태식 당선

"존경과 사랑 받는 새로운 부산 재향경우회로 거듭 나겠다"

조성배 기자 | 기사입력 2024/05/01 [11:57]

제23대 부산광역시 재향경우회, 회장 최태식 당선

"존경과 사랑 받는 새로운 부산 재향경우회로 거듭 나겠다"

조성배 기자 | 입력 : 2024/05/01 [11:57]

▲ 부산 재향경우회장 최태식 당선인

 

부산광역시 재향경우회는 제23대 부산 재향경우 회장에 최태식 회장이 당선 되었다.

 

이날, 최태식 부산 재향 경우회장은 "존경과 사랑 받는 새로운 부산 재향경우회로 거듭 나겠다"며 "부산 재향경우회장 이라는 무거운 짐을 짊어진 만큼 앞으로 회원 상호간에 친목과 상호 존중으로 호형 호제 하는 분위기 조성에 앞장 서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 회장은 "앞으로 부산 재향경우회의 위상을 높이고 부산경찰청 등과 유기적인

협제 체재를 구축 하겠다"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이어 "모두가 단합된 마음으로 부산 재향경우회를 이끌어 간다면 현직 시절 못지 않게 국가와 사회를 위한 다양한 봉사와 의미 있는 역활을 할수 있을것이다"며 회원들 간의 사회 활동 동참을 독려 했다.

 

최태식 부산 재향경우회장은 이날 회원들의 민주적 의사 결정 참여와 소통으로 경우회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높이고 시민과 경우회원들에게 존경과 사랑 받는 새로운

부산 재향경우회로 거듭나게 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거듭 밝혔다.

 

마지막으로 "회장으로만 안주 하지 않고 중앙회와 지역간의 견인차 역활에도 솔선수범해 나서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부산재향경우회, 최태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